관리 메뉴

[더 웨딩_Main]

더웨딩매거진_웨딩컬렉션

LIVING tableware Enjoy Flowers with TEA 꽃이 있는 티타임 / 에디터 임미숙 포토그래퍼 김나은 플라워 & 스타일링 오윤지(오드리플라워즈 02-575-7677) 본문

웨딩라이프, 리빙/리빙키친

LIVING tableware Enjoy Flowers with TEA 꽃이 있는 티타임 / 에디터 임미숙 포토그래퍼 김나은 플라워 & 스타일링 오윤지(오드리플라워즈 02-575-7677)

더웨딩매거진_웨딩컬렉션 더웨딩매거진 2020. 6. 20. 02:50

LIVING tableware

 

꽃이 함께 하는 공간은 조금 더 여유롭고 풍요로워 보인다. 차 한 잔을 마시더라고 꽃을 매치하면 여느 카페 부럽지 않은 로맨틱함이 깃든다. 집에서 즐기는 작은 휴식을 더욱 근사하게 만들어 줄 꽃이 있는 티타임.

 

Enjoy Flowers with TEA

 

그린과 블루의 어우러짐
목수국과 물망초를 연출했다. 그린과 블루의 색감이 싱그럽다. 더욱이 블루와 골드 컬러가 어우러진 찻잔과 함께 연출하여 초여름의 여유로운 향연을 느낀다. 작은 유리 꽃병에 한 송이 두 송이 꽃을 꽂아두는 것만으로도 집안 분위기는 확연히 달라질 것 같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조팝나무의 풍요로움
4~5월이면 흐드러지게 피는 조팝나무 꽃 한 줄기를 놓는 것만으로도 분위기가 사뭇 달라진다. 식탁 위에 혹은 플레이트 위에 꽃을 곁들이는 것으로도 티타임의 격이 달라지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허브의 향기를 더하다
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작은 허브를 이용해보자. 허브는 요리에도 곧잘 이용하는 식물로, 집에 한 두 개 정도 키우면 허브 향도 즐기며 아주 요긴한 인테리어 소품이 되기도 한다. 라벤더와 타임을 매치하였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화사한 핑크의 향연
핑크 줄리엣 장미가 화려하게 느껴진다. 꽃을 매치하는 것이 어려우면 찻잔과 비슷한 컬러를 함께 연출하면 그 나름 풍성함을 더해준다. 꽃말은 한국과 외국이 서로 다르기도 하다. 줄리엣 장미는 ‘사랑의 맹세’라는 의미를 담고 있고 일반적으로 장미는 ‘행복한 사랑’이라고 한다. 장미는 신혼부부에게는 두루두루 잘 어울리는 꽃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에디터 임미숙 포토그래퍼 김나은 플라워 & 스타일링 오윤지(오드리플라워즈 02-575-7677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